01월23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여성넷 > 여성넷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전남도, 나주혁신도시에 공공산후조리원 4호점 개원
등록날짜 [ 2020년11월25일 14시35분 ]

전남 공공산후조리원 4호점 개원식 [여성종합뉴스/이경문기자] 전라남도가 25일 전남 공공산후조리원 4호점 개원식을 가졌다.

 

이날 나주 빛가람종합병원에서 가진 개원식에는 송상락 전라남도 행정부지사, 신정훈 국회의원, 이민준․최명수 전라남도의원, 김영덕 나주시의회 의장, 박봉순 나주부시장 등이 참석했다.

 

 
공공산후조리원 4호점은 나주 혁신도시에 위치한 빛가람종합병원 내 연면적 793㎡ 규모의 2층에 신축됐으며, 산모실(10개실)과 신생아실, 수유실, 프로그램실 등을 갖췄다.

 

공공산후조리원 4호점은 개원식 이후 시범운영 기간을 거쳐 12월 7일부터 정상 운영에 들어간다. 자세한 사항은 전화(061-820-0854)로 문의하면 된다.

 

공공산후조리원 확대는 김영록 전라남도지사의 민선7기 핵심 공약사항 중 하나다.

 

전라남도는 지난 2015년 전국 최초로 정부 승인을 얻어 해남종합병원에 공공산후조리원 1호점을 설치했으며, 2018년 2호점을 강진의료원에, 2019년 완도대성병원에 3호점을 설치했다. 5호점은 동부권 시군을 대상으로 2021년 개원을 목표로 준비 중이다.

 

전남 공공산후조리원 이용료는 2주에 154만 원으로 도내 민간조리원 평균 이용료보다 16% 저렴하다. 셋째 자녀 이상을 비롯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 장애인, 다문화 등 취약계층은 70%를 감면받아 46만 원에 이용할 수 있다.

 

저렴한 이용료와 수준 높은 서비스, 깨끗한 시설로 도민들에게 호평을 받고 있는 전남 공공산후조리원은 지금까지 총 1천 834명의 산모가 이용하는 등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송상락 전라남도 행정부지사는 “올해는 통계청 집계 이래 태어난 아이보다 사망자 수가 많은 인구 자연감소가 시작된 첫 해로 기록될 전망이다”며 “저출생 문제를 전남 생존의 문제로 인식하고, 아이를 낳아 잘 키울 수 있는 보육환경을 만들기 위한 실질적인 정책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라남도는 저출생 극복을 위한 내년 신규시책으로 ▲청년부부(만 45세 이하) 결혼축하금 200만 원 지원 ▲셋째 자녀 이상 다둥이가정 육아용품 구입비 50만 원 지원 ▲ 전남형 난임부부 시술비 추가 지원(회당 20~150만원, 연 2회) ▲신생아 양육비 확대(1인당 30만원→ 50만원)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올려 0 내려 0
이경문 (kyongmun2@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여성가족부 제2차 여성 고용실태 분석 및 정책과제 발굴 전문가 간담회 (2020-11-27 06:20:28)
여성가족부 전북에 폭력피해 이주여성 상담소 생긴다 (2020-11-20 07:08:52)
고창군 농어촌육성사업 지원...
황숙주 순창군수, ‘어린이 교...
의왕시 포일어울림센터 부설...
용인시 기흥구, 곳곳에서 어려...
제8대 지재성 여주부시장, 12개...
과천시 부림동, 명예동장 위촉...
이천시 읍면동 주민자치회 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