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7월11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IT.과학 > 과학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국립생물자원관, 우리 흙에서 고가의 항생물질 만드는 미생물 찾아
국내 토양 미생물에서 항암제 등에 쓰이는 균주 발견
등록날짜 [ 2020년05월27일 07시56분 ]

[여성종합뉴스/민일녀] 환경부 소속 국립생물자원관(관장 배연재)은 암이나 각종 종양 치료제 개발에 쓰이는 ’크로모마이신 에이3(Chromomycin A3)‘를 합성하는 균주를 최근 우리나라 토양에서 찾았다고 밝혔다.
 

 ’크로모마이신 에이3‘는 흙 속의 미생물에서 뽑아낸 항생물질로 1g에 약 9천만 원이 넘으며, 국내에서는 생산되지 않아 수입에 의존하고 있다.


이번 연구는 자생 미생물에서 ’크로모마이신 에이3‘를 합성하는 균주를 발견해 다국적기업에서 판매하고 있는 고가의 항생물질을 국내에서 대체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는 데 의미가 있다.


국립생물자원관은 2018년부터 환경과 인체에 유해한 영향을 주는 항생제 내성균, 병원성 세균 등의 생장을 억제할 수 있는 토양미생물을 발굴하고, 항균물질을 분리하는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토양에는 과도한 항생제의 사용 등으로 오염된 유해미생물에 대항하여 그들의 생장을 억제하는 다양한 유용미생물이 존재한다.


이번에 발견된 균주는 우리나라 토양에서는 처음으로 찾은 것으로 ’스트렙토마이세스 그리세우스(Streptomyces griseus) 에스제이(SJ)1-7‘로 이름이 붙여졌다. 국립생물자원관 연구진은 올해 4월 유전체 해독을 끝내고, 최근 특허를 출원했다. ※ 출원번호 : 제10-2020-0060000호(2020년 5월 19일)

 
스트렙토마이세스 그리세우스는 결핵 치료에 사용되는 스트렙토마이신을 분비하며, 크로모마이신과 같은 항생물질도 합성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아수가마이신* 등 32개의 활성물질** 생합성*** 유전자를 더 포함하고 있어 다양한 활성물질을 얻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 아수가마이신 : 항균, 항암 활성의 활성물질로 스트렙토마이세스 노도수스에서 생산됨
   ** 활성물질 : 생물의 기능을 증진시키거나 억제시키는 물질
   *** 생합성 : 생물체에서 물질을 합성하는 일

한편, 스트렙토마이세스 그리세우스 균주는 균핵병*, 궤양병** 등 여러 식물의 병원균을 사멸하는데 효과가 있는 것으로 확인되어, 향후 친환경 식물병 방제제 등의 개발을 진행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 균핵병 : 곰팡이 같은 진균에 의해 식물의 잎 등이 갈색으로 변해서 말라가는 병
   ** 궤양병 : 세균 기생에 의해 식물의 일부분이 움푹 들어가 썩는 병


배연재 국립생물자원관장은 “국내 토양에는 다양한 미생물이 서식하고 있으며, 여러 가지 병원균의 생장을 억제하는 미생물과 활성물질을 찾기 위한 연구를 집중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올려 0 내려 0
민일녀 (lymin000@naver.com)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하대, 한강 바이러스에서 새로운 항생제 내성 효소 발견 (2020-06-08 13:00:47)
기상청 ‘국립밀양기상과학관-밀양아리랑우주천문대 공동 개관식 (2020-05-22 04:53:57)
동행복권 로또 919회, 1등 당첨...
평택시, 코로나19 87~93번째 확...
인천해경, 정박 유조선에서 응...
평택시, 장기간 방치 청북 골...
인천해경, 실미도 해수욕장 물...
평택시, 코로나19 86번째 확진...
이승로 성북구청장 석계역 교...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