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7월11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스포츠 > 축구/해외축구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FC남동, 창단 첫 공식 경기 K4리그 개막전 2-0 완승
등록날짜 [ 2020년05월17일 10시42분 ]

FC남동 강민규 선수가 상대 골문을 향해 질주하고 있다.(사진제공-남동구) [여성종합뉴스]남동구민축구단(FC남동)이  K4리그 데뷔전에서 첫 승을 올렸다.

FC남동은 16일 오후 홈 구장인 남동근린공원 인조잔디구장에서 무관중으로 열린 파주시민축구단과의 경기에서 강민규와 유동규의 연속골로  2-0 완승을 거뒀다.

전반전 FC남동은 파주와 팽팽한 기 싸움을 펼쳤지만 이렇다 할 득점 찬스를 얻지 못했다.

후반전 공격라인은 끌어올린 FC남동은 상대를 강하게 압박하며 파주 골문을 향해 포문을 열기 시작했다.

후반 3분 유동규는 파주 왼쪽측면에서 올라온 볼을 슛팅과 연결 시켰지만 아쉽게도 발을 살짝 벗어나 파주를 긴장시키는가 하면, 10분엔 문준호의 회심의 슛은 골키퍼 손을 맞고 빗나갔지만 경기 주도권을 잡아 오는데 성공했다.

창단 첫 골은 'K4 새내기' 강민규의 발끝에서 나왔다.

후반 교체 투입된 강민규는 후반 22분 파주 수비진의 실수를 놓치지 않고 공을 빼앗은 뒤 골 모서리로 감아 차 골망을 흔들었다.

이어 후반 25분 FC남동은 서준영이 슛팅한 볼이 상대 골키퍼를 맞고 볼이 흘러 나오자, 골문으로 쇄도하던 유동규가 강력한 슈팅으로 승부의 쐐기를 박았다.

김정재 FC남동은 "전반은 양팀 모두 측면을 활용 빠른 공격을 구사하는 서로 비슷한 전술에 제대로 공격을 펼치지 못했다. 후반에는 파악된 상대편 전술을 분석 미드필드에서 강하게 밀어 부치며 주도권을 잡았던 것이 먹혀 들었다"며 "오늘 승리의 영광을 선수들 뒷바라지에 힘써 준 이강호 구단주와 남동구민에게 돌린다"고 말했다.

FC남동의 오는 23일 서울중랑축구단과의 원정경기에 이어, 30일 충주시민축구단과 홈 경기를 치른다.


 

올려 0 내려 0
민일녀 (lymin000@naver.com)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FC남동, 중랑전 첫 원정길 2연승 (2020-05-24 11:32:10)
인천남동구민축구단,16일 파주 상대‘역사적인 첫 경기 (2020-05-12 10:10:31)
동행복권 로또 919회, 1등 당첨...
평택시, 코로나19 87~93번째 확...
인천해경, 정박 유조선에서 응...
평택시, 장기간 방치 청북 골...
인천해경, 실미도 해수욕장 물...
평택시, 코로나19 86번째 확진...
이승로 성북구청장 석계역 교...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