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11월14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경제 > 생활경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중앙정부 채무 500조원 넘어....
기획재정부가 발표한 '재정동향'에 따르면
등록날짜 [ 2015년02월24일 21시48분 ]

[여성종합뉴스/ 홍성찬기자]  24일 기획재정부가 발표한 '재정동향'에 따르면 지난해 국세수입은 205조5000억원으로 예산(216조5000억원)보다 11조원 덜 걷힌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소득세, 법인세 등 모든 세목에서 모두 세수부족 사태가 벌어졌다.


소득세는 53조3000억원이 걷혀 예산보다 1조1000억원 가량 부족했고 법인세수는 42조7000억원으로 3조3000억원이나 모자랐다. 부가세(-1조4000억원), 교통세(-1000억원), 관세(-1조9000억원) 등의 징수 실적도 예산에 못 미쳤다.


지난 2013년과 비교하면 경기 부진과 저물가 여파로 법인세와 관세 세수가 크게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법인세와 관세 수입은 전년보다 1조2000억원, 1조8000억원씩 감소했다.


반면 소득세는 5조5000억원, 부가세는 1조2000억원 더 걷혀 전체 국세수입은 전년보다 3조6000억원 증가했다.


지난해 11월 기준으로 정부 총수입은 316조8000억원, 총지출은 313조5000억원으로 통합재정수지는 3조3000억원의 흑자를 냈다.


하지만 사회보장성기금수지(33조5000억원)을 제외한 관리재정수지는 30조2000억원의 적자를 냈다. 관리재정수지 적자 규모는 전년 동기(15조6000억원)보다 두 배 가량 확대됐다.

기재부는 "재정수지 부진은 세외수입 감소 등 저조한 세수여건에도 불구하고 경제 활성화를 위한 확장적 재정 운용으로 총지출이 증가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2014년 중앙정부 채무는 처음으로 500조원을 넘어선 것으로 추정된다.

 
 

올려 0 내려 0
홍성찬 (world6969@womannews.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소득감소시 지역가입자 보험료 조기 조정 가능 (2015-02-24 23:46:02)
서울, 세운상가~청계상가 공중보행교 부활 (2015-02-24 21:36:11)
성동구, 2019년 상반기 공공근...
인천시, 클래식 공연장 ‘아...
인하대, 외국인 학생과 함께 ...
옹진농협' 야놀사랑나눔 마켓'...
김영록 전라남도지사, 광역단...
구로구, 관내 취약계층 700가구...
서울 노원구, 2019년 상반기 공...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