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1월23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생활.문화 > 문화/공연/전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순창 발효소스토굴 새롭게 미디어관 구축
등록날짜 [ 2020년11월27일 13시20분 ]

순창 발효소스토굴 미디어관 에움길 [여성종합뉴스/이경문기자] 순창군이 발효소스토굴에 인터렉션 콘텐츠를 추가로 구축하면서, 발효문화를 체감할 수 있는 4차원 체험공간으로 거듭날 예정이다. 군은 지난 27일 인터렉티브 미디어관 구축사업을 마무리하고 본격적으로 가동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인턱렌션 콘텐츠는 실시간 렌더링 엔진에 의해 구현된 프로그램 기반 실감형 콘텐츠로 이용자의 움직임에 실시간으로 반응해 몰입감과 현장감을 극대화하는 콘텐츠를 일컫는다.


발효소스토굴은 장 저장고와 더불어 세계소스 전시관과 원형 저장고, 저장고, VR체험관, 미디어아트관 등을 갖추고, 관광객에게 순창의 전통장과 소스류의 과거, 현재, 미래를 볼 수 있는 전시공간으로 각광받았다. 방문객도 지난 2017년 55,540명, 2018년 62,424명, 2019년 87,382명 등 매해 20%이상 성장률을 보이며 순창을 대표하는 관광시설로 자리잡았다.


하지만 세계소스전시관과 저장고 등이 단순 전시형태로 진열되어 생동감이 떨어진다는 여론이 있었다. 이에 군은 순창의 주력 사업인 발효문화에 대해 영유아 및 청소년들이 체감할 수 있는 공간으로 조성하고자 사업비 6억원을 들여 콘텐츠 다양화에 나선 것.


이번에 조성된 콘텐츠는 아란길, 나린길, 에움길, 별별항아리 등 4개 구역으로 나눠 각 주제에 맞춰 화려한 영상미와 현실감을 자랑한다. 우선 아란길에는 순창의 봄을 느낄 수 있는 새싹을 자연스럽게 터치해 움직이도록 만들어 신기함을 더했고, 이어 발효의 기본요소인 물과 바람을 주제로 화려한 영상을 연출했다. 영상은 관람객과 상호 간 호흡할 수 있는 인터렉션 기술이 접목되어 생동감도 느껴진다.


에움길에는 항아리 속 전 세계 소스식품을 만나볼 수 있고, 벽면에는 조선시대 임금님께 고추장을 진상하던 행렬을 그래픽기술을 활용해 예전 모습 그대로 재연해 순창 고추장의 과거를 만날 수 있다. 


김재건 장류사업소장은 “발효소스토굴에 순창의 미래사업인 발효분야를 실제로 체감할 수 있는 다양한 영상콘텐츠를 강화해 순창의 대표 체험공간으로 거듭나도록 운영에 철저를 기하겠다”고 밝혔다.


 

올려 0 내려 0
이경문 (kyongmun2@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가을빛 찬란한 詩의 뜰 해남 해남문학페스티벌 성료 (2020-11-27 20:44:46)
동작구, 우리 마을‘예술가의 작업실’프로그램 실시 (2020-11-27 09:31:23)
고창군 농어촌육성사업 지원...
황숙주 순창군수, ‘어린이 교...
의왕시 포일어울림센터 부설...
용인시 기흥구, 곳곳에서 어려...
제8대 지재성 여주부시장, 12개...
과천시 부림동, 명예동장 위촉...
이천시 읍면동 주민자치회 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