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7월11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환경넷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전남도 ‘중국발 괭생이모자반’ 선제 대응
등록날짜 [ 2020년05월23일 11시19분 ]

가거도연안 부유 괭생이모자반 [여성종합뉴스/이경문기자] 전라남도는 최근 흑산면 연안에 괭생이모자반이 유입됨에 따라, 지속적인 모니터링과 신속한 상황전파, 유관기관 협업체계 구축 등 피해발생 최소화를 위한 선제적 대응에 나섰다.

 

전라남도에 따르면 괭생이모자반은 지난 19일부터 현재까지 흑산면 연안에 30여 톤이 유입됐으며, 수온이 20℃ 이상 돼야 자연소멸 될 것으로 보여 다음달 중순까지 유입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바다의 불청객인 괭생이모자반은 수온이 상승한 봄철 동중국 해안에서 발생해 대규모 띠 형태로 쿠로시오 난류를 따라 북상하다 대마난류에 편승해 우리나라 남서부 해역으로 유입된다.

 

해안 경관을 훼손하고 선박 안전운항 방해는 물론 양식시설물에 붙어 어업피해를 일으키고 있다. 지난 2017년 2천 820톤, 2018년 2천 45톤이 전남도에 316어가, 2억 8천 900만 원의 피해가 발생한 바 있다.

 

이에 따라 전라남도는 해상에 부유한 괭생이모자반에 대해 해양환경공단을 비롯 한국어촌어항공단이 운영한 청항선과 어항관리선를 투입해 대응하고, 해안가에 밀려온 괭생이모자반은 신안군 바다환경지킴이 등을 활용해 신속히 수거․처리할 계획이다.

 

또한, 어업인 수산피해 최소화를 위해 국립수산과학원과 한국해양과학기술원 해양위성센터 등 유관기관의 예찰 결과를 해당 시군과 어업인에게 신속히 전파할 방침이다.

 

윤영주 전라남도 해운항만과장은 “유관기관과 협업으로 괭생이모자반을 신속히 수거․처리해 해양환경과 수산양식시설 피해를 최소화하겠다"며 “해당지역 어업인들도 예찰과 수거작업에 적극 동참해 줄 것”을 당부했다.

 

올려 0 내려 0
이경문 (kyongmun2@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천시, 잔류농약, 방사능, 중금속, 항생제 등 농·수산물 유해물질 검사 강화 (2020-05-24 11:24:12)
질병관리본부,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 사망자 발생에 따른 예방수칙 준수 당부 (2020-05-23 01:51:38)
동행복권 로또 919회, 1등 당첨...
평택시, 코로나19 87~93번째 확...
인천해경, 정박 유조선에서 응...
평택시, 장기간 방치 청북 골...
인천해경, 실미도 해수욕장 물...
평택시, 코로나19 86번째 확진...
이승로 성북구청장 석계역 교...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