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5월25일mo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 시민저널리즘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WHO '각국, 코로나19 대응 위해 무료 검사·치료해야...'
WHO보고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사망자 5만여 명을 포함해 전 세계적으로 100만 명이 넘어 "우리는 이것이 보건 위기 그 이상이라는 점을 안다"
등록날짜 [ 2020년04월04일 10시13분 ]

테워드로스 아드하놈 거브러여수스 /사진=WHO 제공 [여성종합뉴스/민일녀] 세계보건기구(WHO)는 3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을 위해 각국에 무료 검사와 치료를 요구했다.


테워드로스 아드하놈 거브러여수스 WHO 사무총장은 이날 저녁 스위스 제네바 WHO 본부에서 화상 언론 브리핑을 열고 "만일 사람들이 돈이 없어서 치료를 미루거나 포기하면 그들 자신에 해를 가할 수 있을 뿐 아니라 코로나19 팬데믹(세계적 대유행)의 통제를 더 어렵게 만들고 사회를 위험에 빠뜨린다"고 지적했다.
 

이어 "몇몇 국가는 보험과 시민권, 거주지 상태와 관계없이 검사와 치료를 무료로 제공하고 있는데 우리는 이런 조처를 권장한다"면서 "이것은 전례 없는 대응을 요구하는 위기"라고 강조했다.

 
그는 무료 검사와 치료는 이를 제공하는 측에 대한 보상 조처를 수반해야 하며 정부 역시 취약 가구가 이 같은 조처에 접근할 수 있도록 현금 지원을 고려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날 현재 WHO에 보고된 코로나19 누적 확진자가 사망자 5만여 명을 포함해 전 세계적으로 100만 명이 넘어섰다면서 "우리는 이것이 보건 위기 그 이상이라는 점을 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일부 국가의 경우 국민을 보살피고 경제 붕괴를 피하기 위해서는 채무 완화가 필수적"이라면서 "이것은 WHO를 비롯해 국제통화기금(IMF)과 세계은행의 협력 분야"라고 전했다.


이에 대해 이날 화상 통화로 브리핑에 참가한 IMF의 크리스탈리나 게오르기에바 총재는 IMF 이사회가 며칠 내로 단기 유동성 공급을 위한 제안을 검토할 것이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중앙은행들, 특히 미국의 연방준비제도(연준·Fed)가 신흥국과 스와프 협정을 맺는 등 더 많은 것을 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테워드로스 사무총장은 일부 국가에서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이동 제한령을 내리면서 가정 폭력이 증가했다는 보도에 대해서 우려를 표했다.


그러면서 "코로나19 대응 기간 가정 폭력 문제를 위한 서비스를 필수 서비스로 운영할 것을 각국에 요청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그는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WHO의 '전략적 준비 및 대응 계획'(SPRP)에 모금 목표액인 6억7천500만 달러(약 8천300억원)를 초과한 6억9천만 달러(약 8천500억원)가 모였다고 밝혔다.


이 가운데 3억 달러(약 3천700억원)는 WHO 업무 지원에, 나머지는 양자 협약 또는 코로나19 대응과 관련한 다른 기구에 사용된다고 덧붙였다.
 

올려 0 내려 0
연합뉴스 (womannews@naver.com)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법원 '최서원이 산 말 4마리, 정유라 소유…' 증여세 부과 적법 (2020-04-04 10:21:54)
동대문구 통장님들도 지역경제 살리기에 나선다 (2020-04-03 20:17:27)
관계부처 합동 무신고 불법 숙...
문체부 제1차관, 코로나19로 힘...
여주시 고속국도IC 인근 신규 ...
여수시, 섬 발전협의회서 2026...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공약평...
용인시 서농초 어린이 보호구...
은평구, 552억원 규모의 제2회 ...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