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10월14일mo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연예 > 방송/TV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영등포구, 세계 자살 예방의 날 맞아 생명 존중 릴레이
등록날짜 [ 2019년09월09일 06시58분 ]

[여성종합뉴스/이경문기자] 대한민국 자살률은 2017년 기준 10만 명당 24.3명으로 2013년 이후 감소세를 보이고 있지만, 아직 OECD 기준 자살률 2위라는 안타까운 상황에 놓여있다.

 

영등포구가 세계 자살 예방의 날을 맞아 지역 주민들의 정신건강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펼친다.

 

이는 생명의 소중함과 자살 문제 심각성 등을 알리고, 주민들과 의견을 나누는 자리를 마련해 국제적 흐름에 동참하고자 하는 취지다.

 

우선 구는 지난 5일 광화문 광장에 정신건강증진 부스를 운영하며 캠페인을 펼쳤다. 이날 희망 메시지를 담은 포춘 쿠키, 희망운세 뽑기 체험 등으로 시민들의 눈길을 끌었다. 부스에 들른 시민들에게 리플릿, 밴드 등을 나눠주고 필요시 상담 및 관련 기관 연계를 진행했다.

 

이어 영등포동 쪽방 일대 주민 500여 명의 가정에 방문해 우울증 및 AUDIT(알코올 장애 선별검사) 스크리닝 및 상담을 진행한다. 우울 고위험군 또는 도움이 필요한 주민 발견 시 구 정신건강복지센터 등에 연계해 체계적으로 관리한다. 쪽방촌 방문은 당초 5, 6일 예정이었으나 태풍 링링에 대비해 오는 23, 24일로 연기됐다.

 

내달 7일 주민 100명과 함께하는 ‘자살예방 주민 토론회’가 영등포아트홀에서 열린다. 이는 ‘영등포구 생명 사랑, 우리는 무엇을 할 수 있을까?’를 주제로 개최되는 주민 밀착형 자살 예방 및 생명 존중 토론회다.

 

토론은 주민, 자살 고위험군을 발굴하는 생명지킴이, 민간 전문가, 유관기관 등이 함께 모여 자유롭게 의견을 나누는 오픈 스페이스 형식으로 진행된다. 참여자는 모둠별로 안건을 정하고, 생명 존중에 관해 자유롭게 이야기를 나눈다.

 

이날 의견은 향후 정신건강 증진 정책을 수립 시 데이터로 활용할 예정이다. 또한 주민들의 제안은 책자로 제작돼 참여 주민들에게 제공된다.

 

토론회 신청을 희망하는 주민은 건강증진과(☎2670-1682)로 전화 또는 방문 신청하면 되며, 선착순 100명을 접수한다.

 

한편, 구는 정신건강복지센터와 힐링캠프상담실을 운영하며 마음의 병을 앓는 주민에게 △우울증, 조현병 1:1 상담 △정신건강 교육 △자살, 알코올 고위험군 치료 △가족치료 프로그램 등을 지원한다.

 

상담을 희망하는 주민은 정신건강복지센터(2670-4793) 또는 힐링캠프상담실(☎2670-4934)로 예약 후 보건소로 방문하면 된다.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은 “세계 자살예방의 날을 맞아 삶에 대한 존중과 생명의 소중함을 되새기는 계기를 마련하고자 준비했다.”라며 “주민들의 삶과 생명을 더욱 소중히 여기는 다양한 정책 추진에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이경문 (kyongmun2@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미니홈페이지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국회 사랑재 '전통가락의 선율과 가을밤의 낭만을 즐기세요' (2019-09-09 14:10:25)
신안군, 섬 왕새우 축제 개최.. (2019-09-06 17:19:14)
울산시 ‘2019년 제1기 신규 임...
울산시 - 세종시 ‘자율주행차...
성남시, 공동주택 법률 아카데...
성남시, 영구임대·공공실버주...
기고문-해루질의 위험성과 3,3...
인천송도소방서, 비상구 신고 ...
인하대, 3년 연속 학교 예술강...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