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11월17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 사회단체/보도자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안양시, 고질적 납세기피자 찾아내 체납액 징수한다
등록날짜 [ 2018년09월12일 23시39분 ]
[여성종합뉴스]안양시(시장 최대호)가 지방세 체납액 정리를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밝혔다.

시에서는 9월말까지 2018년 하반기 지방세 체납액 일제정리 기간을 운영한다.
 
시청 징수과, 만안 ․ 동안구 세무과 직원으로 구성된 지방세 체납액 정리단을 중심으로 지방세 체납 정리활동을 강력하게 전개할 방침이다.

금번 정리기간에는 1천만원 이상 고액체납자는 호별 방문독려하고 고의로 체납처분을 기피하는 체납자에 대한 강력한 징수활동도 병행한다.

시는 납세기피자 가택수색을 실시해 귀금속, 명품시계 등 81점을 압류하고 1천 6백만원을 징수하는 등 8월말 현재 체납액 136억원을 정리했다.

또한 체납자에 대한 책임징수제를 실시하고 명단공개, 출국금지, 형사고발 등의 징수 활동을 병행해 체납세 납부를 독려할 계획이다.

배우자와 자녀에게 재산은닉 하는 체납자의 경우 고강도 재산추적을 지속적으로 실시할 방침이다. 이 과정을 통해 압류한 동산은 감정평가를 거쳐 공개 매각을 통해 체납세에 충당할 방침이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성실하게 세금을 납부하는 대다수 시민들이 자긍심을 갖고 박탈감을 느끼지 않도록 조세 정의를 구현하겠으며, 탈루은닉 세금이 없도록 정당하게 과세된 세금은 끝까지 추적하여 반드시 징수한다는 원칙을 지켜나가겠다”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민일녀 (lymim000@naver.com)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미니홈페이지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안산시, 2019년 생활임금 시급 9천510원 확정 (2018-09-12 23:41:35)
과천시, 혁신교육지구 지정을 위한 협력기관 간 합의서 체결 (2018-09-12 23:36:44)
경기도 지자체-북측 간 상호협...
김종민 의원, 도시철도 무임비...
박주현 의원, ‘쌀 소비촉진’...
다큐 '세상에서 가장 긴 무덤'...
동대문구, 배봉산서 자연정화...
순천시, 개방형직위‘낙안면...
목포시, 2018년 민방위대원 2차...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