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12월11일tue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동정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박원순 서울시장, 주민 주도 소규모 재생으로 달라진 장위동 골목길 방문
등록날짜 [ 2018년08월10일 08시37분 ]

성북구 장위동 ‘가꿈주택’ 공사 전·후 [여성종합뉴스/이경문기자] 박원순 서울시장은 10일 오후3시 50분 서울시의 소규모 도시재생사업인 ‘가꿈주택’ 사업이 최근 종료된 성북구 장위동 234번지 일대를 찾는다.


주민들과 함께 확 바뀐 골목길 풍경을 둘러보고 주민이 주도하는 소규모 도시재생사업의 발전방안을 모색한다.


서울시의 가꿈주택 사업은 노후 단독·다가구 주택을 주민 스스로 고쳐서 다시 쓰는 소규모 도시재생의 하나다. 시가 공모를 통해 공사비의 50%(최대 1천만 원)를 보조해주고 공공건축가 등 전문가를 파견해 집수리 상담까지 지원한다.


장위동 234번지 일대는 도시재생의 효과를 높이기 위해 골목길을 사이에 둔 15여 개 주택에 대한 개별 집수리뿐 아니라 골목길 정비도 병행했다.


주택마다 담장을 낮추고 내부로 후퇴해 골목길을 넓혔고, 넓어진 골목길에는 벤치와 조경을 설치했다. 노후 하수관 개량, 바닥 포장, 보안 CCTV 설치, 보안등‧바닥등 설치 등도 이뤄져 골목길 풍경이 확 바뀌었다.


박원순 시장은 이어서 인근에 새롭게 문을 연 돌봄시설인 ‘성북 우리동네키움센터’를 찾아 시설을 둘러보고, 센터 앞 담장을 허문 자리에 놓인 평상에서 가꿈주택 골목길 주민들과 간담회를 갖는다.


‘우리동네키움센터’는 맞벌이나 한부모 가정 초등학생 자녀들의 방과 후나 방학, 휴일 등의 틈새보육을 메워줄 지역돌봄 거점이다.


돌봄교사와 관리자가 상주해 돌봄은 물론 간식과 교육‧놀이‧문화 프로그램을 함께 제공한다. 현재 성북센터를 비롯해 서울시내 4개소가 7월 첫 선을 보였다.


한편, 오후 5시에는 강북구 삼양동사거리에 위치한 옛 ‘보훈회관’ 건물을 찾아 자치구 관계자 등과 부지 활용방안에 대해 모색한다.


 

올려 0 내려 0
이경문 (kyongmun2@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유동균 마포구청장, 헐버트 박사 서거 69주기 추모식 참석 (2018-08-10 20:37:16)
허석 순천시장, 마그네슘 권위기관 재료연구소 방문 (2018-08-10 06:30:44)
옹진군선관위, 연말·연시를 ...
이혜훈 의원 '벚꽃길 조성 예...
김영록 전라남도지사, 수산업...
경기도'캠프모빌 반환 전 사용...
나주시 다시면, 연말연시 따뜻...
곡성군, 전라남도 부패방지 시...
김광수 의원, 어르신 일자리 ...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