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09월26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스포츠 > 축구/해외축구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한국이 세계 1위 '디펜딩 챔피언' 독일을완파 '김영권-손흥민 연속골 2-0'
러시아 카잔의 카잔 아레나에서 열린 독일과의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F조 조별 리그 최종 3차전에서
등록날짜 [ 2018년06월28일 06시30분 ]

[여성종합뉴스] 한국은 27일(한국시간) 러시아 카잔의 카잔 아레나에서 열린 독일과의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F조 조별 리그 최종 3차전에서 후반 추가 시간에 터진 김영권, 손흥민의 연속골로 2-0 으로 완승했다.


한국은 1승2패(승점3·골득실0)로 독일(1승2패·골득실-2)을 골득실에서 앞서면서 3위로 대회를 마쳤다.
 
이날 승리로 한국은 1994 미국 대회(2-3), 2002 한일 대회(0-1)에서 당했던 월드컵 본선 독일전 2패를 설욕하는데 성공했다.


한국은 아시아축구연맹(AFC) 팀 가운데 사상 최초로 본선에서 '디펜딩 챔피언'을 꺾은 팀이 됐다.


독일은 지난 1950년 브라질 월드컵에서 조별예선이 도입 된 이후 처음으로 토너먼트 진출에 실패하는 쓴 맛을 봤다.

mbc 캪쳐 1950년 월드컵에 출전하지 못했던 독일은 1954년 스위스 월드컵부터 지난 2014 브라질 월드컵까지 매번 조별 리그를 통과했으나 이번에는 날쎈  한국축구를 만난 독일의 탈락으로 '디펜딩 챔피언 징크스'도 이어졌다.

지난 2010 남아공 대회에서는 전 우승팀 이탈리아, 2014 브라질 대회에서는 전 우승팀 스페인이 조별리그에서 탈락한 바 있다.


같은 조의 스웨덴은 멕시코를 3-0으로 대파하고 2승1패(승점6·골득실3)를 기록, 멕시코(2승1패·승점6·골득실-1)와 동률을 이뤘지만 골득실에서 앞서 조 1위로 16강에 진출했다.

한국 '캡틴' 기성용이 부상으로 손흥민이 주장 완장을 차고 구자철과 함께 4-4-2 포메이션의 최전방을 맡았다. 측면 미드필더에는 이재성과 문선민이 자리했고 중원은 그동안 중앙수비수로 나섰던 장현수와 함께 정우영이 포진했다. 수비는 왼쪽부터 홍철, 김영권, 윤영선, 이용이 자리했고 골키퍼 장갑은 조현우가 꼈다.


⇒16강 일정

7월 2일 23:00 브라질 vs 멕시코

7월 3일 23:00 스웨덴 vs 스위스

 

올려 0 내려 0
관리자만 송고 가능하도록 설정됨
정지호 (jjhho58@naver.com)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월드컵 '벨기에, 일본에 3-2 극적 역전승…' 브라질과 8강 (2018-07-03 07:34:09)
제2회 곡성군수기 전국대학동아리 축구대회 '순천대학교 위너스팀 우승' 막 내려.... (2018-06-27 06:23:59)
국제 우주정거장에서 보는 지... flash
재벌닷컴, 2천억대 연예인 주...
국회 심재철 의원, 복권판매량...
이석현 의원 해외 사건사고로 ...
한국국제교류재단 '한-중앙아 ...
DMC미디어, 포털 이용행태 조사...
경기도 도내 389개 약수터 부적...
현재접속자